기사 메일전송
문불여장성의 문인들 ‘한 자리’에 - 제30회 장성문학축제 열려, 올해 장성문학상에 최병두 시인 선정
  • 기사등록 2019-11-17 18:38:32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임철환 기자]장성군은 15일 오후 장성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한국문인협회 장성군지부(지부장 임춘임) 주최로 제30회 장성문학축제가 열렸다고 전했다.

 

시낭송에 이어진 제11회 장성문학상 시상식에서는 중산 최병두 시인(91세, 삼계면)이 호명돼 축하의 박수를 받았다. 1999년 한국문학에 시조로 등단, 본격적인 작품활동을 시작한 최 시인은 망백의 나이에도 왕성한 창작으로 후배 문인들의 귀감이 되고 있다. 시집으로는 ‘한 많은 DMZ’(2013년)가 있으며, 2015년 호국영웅훈장을 받았다.

 

이밖에 서예가인 야경 리길수(장성읍) 선생에 대한 감사패 수여와 문불여전국백일장 및 시낭송대회 시상식, 제30호 장성문학 출판기념회 등의 식순이 진행됐다.

 

유두석 장성군수는“지역 문인들의 잔치 ‘제30회 장성문학축제’의 개최를 축하드리며, 앞으로도 왕성한 활동을 통해 문불여장성의 전통을 계승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흥선대원군이 ‘학문은 장성을 따라갈 수 없다’(文不如長城)고 칭했을 정도로 장성은 예부터 학문과 문학이 발달한 고장으로, 하서 김인후, 추담 김우급 등 유명한 문인들을 다수 배출했다.

 

이러한 전통을 이어받아 1989년 동암 김병효 선생을 중심으로 한국문인협회 장성군지부가 발족되었으며, 매년 장성문학축제 개최와 장성문학 발간을 통해 지역 문인들의 활동을 독려하고 작품세계를 널리 알리는 데 주력하고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6690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담양군, 따뜻한 연말과 밝은 새해 염원하는 성탄트리 점등식
  •  기사 이미지 김철우 보성군수 첫 수매 현장 찾아
  •  기사 이미지 [현장르포] 11월 11일이 무슨 날?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