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인천시장, 영흥 주요현장 방문 및 지역현안 청취 - - 진두항 및 주요 해수욕장, 유관기관 등 방문 -
  • 기사등록 2019-08-17 11:03:24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박문선기자]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8월 16일 인천시장과 관련부서장들과 함께 영흥도의 주요 해수욕장과 진두항 건설현장을 방문하고, 지역현안을 청취하는 등 주민과의 소통에 나섰다고 밝혔다.

 


 이날 시장은 지난 2월 국가어항으로 지정된 진두항*에서 개발계획 등 건설 추진현황에 대해 보고받은 후 옹진군 이장협의회장 및 어촌계장 등 어업인 10여명과 영흥수협 사무실에서 격의 없는 대화를 통해 지역의 현안을 청취하고 진두항 개발을 위한 시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 등을 관련부서에 주문하였다.

 

* 지난 2월 해양수산부로부터 국가어항으로 지정, 방파제 및 레저선박부두 등의 건설사업비 489억원을 전액 국비로 지원받아 현재 기본설계 용역을 위한 사업 진행중.

 

 또한, 영흥파출소 및 해경파출소, 119 안전센터 등 유관기관을 방문하여 해안지역 주요시설 안전과 지역주민의 치안을 위해 노고하는 직원들을 격려하는 한편, 장경리 해수욕장과 십리포 해수욕장을 방문하여 캠핑장 등 편의시설을 시찰하고 폐장을 앞둔 막바지 여름철 피서지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노력해 줄 것을 관계기관에 당부하였다.

 

 영흥도 주요현장 방문 일정을 마무리하면서 박남춘 시장은 “영흥도는 역사적 지리적으로 매우 중요한 위치에 있는 아름다운 섬”이라며, “주요 해수욕장과 목섬 등의 풍부한 관광 및 해양수산자원을 바탕으로 인천의 주요 명소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6023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참사랑 찾아 가는 가을 여행' 꽃무릇 축제속으로
  •  기사 이미지 늦여름 정취 백미, 백련사 백일홍 만개
  •  기사 이미지 의병 도시 보성에서, 명량 이순신리더십 캠프 열려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