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배틀트립’ 이재황-서도영, 세상 다 가진 기분 - 아씨고원-차린캐니언-카인디 호수
  • 기사등록 2019-07-27 14:26:27
기사수정

사진제공 | KBS 2TV ‘배틀트립’

[전남인터넷신문/신종철 기자]‘배틀트립’에 출연한 이재황-서도영이 카자흐스탄 알마티 ‘뷰포인트 탑3’ 정복에 나선다.

 

오늘(27일) 방송 예정인 KBS 2TV 원조 여행 설계 예능 ‘배틀트립’은 ‘아시아의 극과 극 투어’를 주제로 모델 송해나-진정선과 배우 이재황-서도영이 여행설계자로, 방송인 이지혜가 스페셜 MC로 출연한다. 금주 방송에서는 중앙아시아 ‘카자흐스탄’ 경제∙문화의 중심지 ‘알마티’로 떠난 이재황-서도영의 ‘카자흐 카자 투어’가 공개된다.

 

이 가운데 이재황-서도영이 카자흐스탄이 품은 천혜의 대자연을 만끽할 수 있는 뷰포인트를 소개한다고 해 이목이 집중된다. 여행 둘째 날 알마티 근교 여행을 설계한 이재황은 서도영에게 “충분히 기대해도 돼. ‘이게 카자흐스탄이다’라고 느낄 수 있을 것”이라며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이후 이재황-서도영은 2,600m 이상의 높은 고도에 끝없이 초원이 펼쳐진 ‘아씨고원’, 아시아의 그랜드캐니언이라고 불리는 ‘차린캐니언’, 100여년 전 대지진으로 생긴 신비한 ‘카인디 호수’까지 그림같은 카자흐스탄의 대자연과 마주하고 말을 잇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두 사람은 “이 공간에 우리만 있어서 세상을 다 가진 기분”이라며 인적이 드문 ‘차린캐니언’의 협곡 사이를 거닐며 웅장함을 온 몸으로 느껴 스튜디오에 있는 모든 mc들의 부러움을 자아냈다는 전언. 무엇보다 이때 감탄을 쏟아내던 서도영은 “형 미안해”라며 이재황에게 급 사과를 건네기도 했다고 전해져, 그가 사과를 건넨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증이 고조된다.

 

그런가 하면 서도영은 카자흐스탄의 절경과 마주하고 달달한 사랑꾼 면모를 폭발 시켰다고 해 관심을 높인다. 결혼 후 첫 해외여행이라고 밝힌 서도영은 자신의 아내를 떠올리며 “아내한테도 이런 시간을 꼭 주고 싶다”며 미소 짓는 모습으로 보는 이들의 마음까지 훈훈하게 만들었다고.

 

‘배틀트립’ 제작진은 “이재황-서도영 뿐만 아니라 스태프들 또한 상상을 뛰어넘는 카자흐스탄의 비현실적인 대자연과 마주하고 감탄을 금치 못했다. 가는 곳곳마다 드넓게 펼쳐지는 절경이 시청자들의 속을 뻥 뚫리게 만들며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을 것이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원조 여행 설계 예능 프로그램 KBS 2TV ‘배틀트립’은 오늘(27일) 밤 9시 15분에 방송된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5888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참사랑 찾아 가는 가을 여행' 꽃무릇 축제속으로
  •  기사 이미지 늦여름 정취 백미, 백련사 백일홍 만개
  •  기사 이미지 의병 도시 보성에서, 명량 이순신리더십 캠프 열려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