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장흥군, 삼산지구 배수개선사업 국비 54억원 확정 - 관산 삼산들 농작물 침수피해 예방 항구적인 대책마련 - 중앙부처 및 지역구 국회의원 통해 지역 현안사업 건의
  • 기사등록 2019-06-13 17:49:29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임이성 기자]장흥군(군수 정종순)은 관산읍 삼산지구 배수개선사업을 위한 국비 54억원 확보했다고 13일 밝혔다.

 

장흥군 관산읍 삼산들은 우기철 해수면의 상승(만조) 등에 따른 배수 불능으로 매년 농경지 214ha의 침수피해가 발생하는 지역이다.

 

인근의 몽리민들의 영농 불편을 덜고 주민들의 재산상 피해 막기 위해 항구적인 대책마련이 시급한 상황이었다.

 

정종순 장흥군수는 삼산지구의 농작물 침수방지와 안전한 영농환경 구축을 위해 그 동안 수차례 중앙부처를 방문하고 황주홍 지역구 국회의원(농림축산식품 해양수산위원회 위원장)을 만나 지역 현안사업 건의를 했다.

 

이 같은 노력이 결실을 맺어 국비(100%) 54억원을 확보하는 성과를 이뤘다.

 

사업은 올해 하반기 실시설계를 시작으로 2020년 착공, 2022년까지 4개년에 걸쳐 마무리할 계획이다.

 

주요사업 내용은 배수펌프장 2개소와 배수로 5개조 2.5km를 정비하고 저지대 19.7ha는 매립할 계획이다

 

정종순 군수는 “이번 배수개선 사업 추진으로 매년 홍수 시 침수피해를 겪고 있는 저지대 농경지 주민들의 불편이 해소되고 안전영농으로 농가소득 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5574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보성군, 새마을지도자협의회 새마을자조 방역 발대식 가져
  •  기사 이미지 9대째 이어오는 숨 쉬는 그릇 ‘미력옹기’
  •  기사 이미지 농민과 함께하는 보성군, 농촌 일손 돕기 활발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