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이희호 여사 장례에 지역정치권 ‘초당적 상조’ 나서 ‘훈훈’ - 이용빈(민주당 광산 갑) 김동철(바른미래 광산갑을) 교대로 ‘일일상주’
  • 기사등록 2019-06-12 18:27:37
기사수정


[전남인터넷신문/한상일 기자]당의 대모처럼 존엄의 예의를 갖춰왔던 이희호 여사의 소천에 민주당은 각 지역위원회 단위까지 분향소를 설치하는 등 장례 절차에 정성을 다하고 있다.

 

특히 일정 지역위원회의 경우 정치적 경쟁 대상인 타 당의 위원장과 함 께 번갈아 ‘일일 상주’를 맡는 등 지역정치권이 초당적인 상조의 모습 을 보여주기도 해 지역민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광주 송정역 광장에 설치된 광산구 분향소는 12일 이용빈 위원장(더불어 민주당 광산갑), 13일 김동철 위원장(바른미래당 광산갑을)이 각각 ‘일 일상주’를 맡아 장례 지킴이로 나서 화제가 되고 있다.

 

이용빈 위원장은 “이 여사님께서 국민들이 서로 사랑하고 화합해서 ‘행복한 삶을 사시기를 바란다는 유언을 남기셨다”라며 “이제 우리 정치 권도 오직 국민의 행복한 삶을 유일한 목표로 화합의 지혜를 모아갔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민주당 광주 시당 김보현 정책실장은 “고 이희호 여사는 당파를 떠나서 대한민국 여성운동, 민주화 운동의 대모이시다”라며 “당연히 초당적인 추모의 장을 여는 게 당연하다는 점에 공감대를 이뤘다”고 말했다.

 

한편 고 이희호 여사는 14일 오전 6시 세브란스 병원에서 발인식을 마치고 서울 동작동 국립 현충원에 안치될 예정이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5565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보성군, 새마을지도자협의회 새마을자조 방역 발대식 가져
  •  기사 이미지 9대째 이어오는 숨 쉬는 그릇 ‘미력옹기’
  •  기사 이미지 농민과 함께하는 보성군, 농촌 일손 돕기 활발
한국언론사협회 메인 왼쪽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