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정부 공공비축미가 물에 젖는다! - 빗속을 쌀을 싣고 20여km를 내달린 용감한 기사님? - 전남의 모 지자체 공공비축미 관리 엉망, 주민들 손가락질
  • 기사등록 2017-11-23 17:16:10
기사수정


          (비가 내리는 가운데 공공비축미를 실은 대형 트럭이 주차되어 고스란히 비를 맞고 있다)

 


                  (공공비축미를 하차하는 현장도 비가림 시설은 전혀없고 비를 맞히며 태연하다)

 


                           (창고 입고를 비 맞으며 기다리는 농민들의 땀. 공공비축미)

 

                      (비가림 천막도 하지않고 창고로 들어가는 공공비축미를 실은 트럭)

 

공공비축미#  빗속#  용감한기사님#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jnnews.co.kr/news/view.php?idx=21577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김철우 보성군수 첫 수매 현장 찾아
  •  기사 이미지 [현장르포] 11월 11일이 무슨 날?
  •  기사 이미지 실업축구, 내셔널리그 결승전 경기결과 강릉시청 우승
보성신문 메인 왼쪽 3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